default_top_notch
default_news_top
default_news_ad1
default_nd_ad1

여전히 푸른 자연의 도시, 양산에 살어리랏다

기사승인 2018.11.08  19:27:21

공유
default_news_ad2

- / 영상기자 곽희지

경남 양산시 북정동, 남부동, 중부동, 물금읍 범어리, 가촌리, 그리고 원동면. 번화해진 곳도 있고, 아직 회색빛 흑백사진형 시골도 있고, 아담한 그림들이 담장을 장식한 벽화마을도 있다. 생긴 게 어떻게 변하든 도시와 사람들은 여전히 푸르고 맑은 자연을 닮았다.

영상기자 곽희지 reporter1@civicnews.com

<저작권자 © CIVICnews / 시빅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5
default_side_ad1
default_nd_ad2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ide_ad4
default_nd_ad6
default_news_bottom
default_nd_ad4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